HOME 자치분권TV
영남권 5개 광역의회, 경주서 지방자치법 조기 개정 촉구
영남권 5개 광역의회가 19일 경북 경주에서 지방자치법 전부 개정을 위한 정책토론회를 열고 지방의회 독립성 강화를 위한 지방자치법 조기 개정을 촉구하고 있다.(경남도의회 제공)© 뉴스1

 


(경남=뉴스1) 오태영 기자 = 영남권 5개 광역의회가 19일 경북 경주에서 지방자치법 전부 개정을 위한 정책토론회를 열고 지방의회 독립성 강화를 위한 지방자치법 조기 개정을 촉구했다.

이날 토론회는 5개 광역의회의원, 국회의원 등 3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지방자치법 전부 개정안의 조속한 통과와 정책지원인력 도입, 의회 인사권 독립 등 지방의회의 장·단기적 발전 방안을 논의하기 위해 개최됐다.

김지수 경남도의회 의장은 인사말에서 "지방자치법 전부개정안 통과는 자치분권과 지방 발전을 위한 제도적 출발점”이라며“지역이 살아야 수도권이 살고 지역과 수도권이 함께 살아야 대한민국 100년 미래를 설계할 수 있다"고 말했다.

한편 이날 참석자들은 아베정부의 우리나라 화이트리스트 배제를 강력히 규탄하고, 일본의 과거사 반성과 경제보복, 경제침탈 행위를 즉각 중단할 것을 촉구하는 피켓 퍼포먼스도 펼쳤다.

 

뉴스1 <뉴스커넥트>를 통해 제공받은 컨텐츠로 작성되었습니다.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