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자치분권TV
인천형 자치분권연구회, '자치분권 현황·과제' 세미나
인천형 자치분권연구회 세미나 참석자들이 기념촬영하고 있다.(인천시의회 제공)© 뉴스1

 


(인천=뉴스1) 강남주 기자 = 법 개정안이 국회를 통과하지 못해 시행이 늦어지고 있는 '자치분권'과 관련된 세미나가 인천시의회에서 열렸다.

인천시의회 ‘인천형 자치분권 연구회’(대표 남궁현 시의원)는 30일 ‘자치분권 현황과 과제’라는 주제로 세미나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세미나는 조민성 전국시장군수구청장협의회 대외협력국장의 ‘자치분권 현안과 자치분권세력의 과제’에 대한 강의와 토론 순으로 진행됐다.

이 자리에서 참석자들은 국회에 ‘지방자치법 전부 개정안’을 조속히 처리하라고 주문하는 한편 자치분권이 미칠 영향 등에 대해 토론을 이어갔다.

문재인 대통령의 공약인 ‘자치분권’은 현재 이를 위한 관련법 개정안이 국회에서 표류하고 있어 속도를 내지 못하고 있는 실정이다.

남궁형 대표는 “관련법 정비가 늦어져 자치분권 추진이 속도를 내지 못하고 있으나 지자체에서 선도적으로 준비해 시민이 주인이 되는 자치분권 시대에 대비하고자 한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활동을 펼칠 것”이라고 말했다.

인천형 자치분권 연구회는 자치분권 거버넌스 모델을 수립하고자 지난 1월 구성된 자발적 의원 연구단체다.

 

뉴스1 <뉴스커넥트>를 통해 제공받은 컨텐츠로 작성되었습니다.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