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뉴스
충북도, 사회적기업 육성자금 16억 지원
충북도청.© News1


(청주=뉴스1) 송근섭 기자 = 충북도는 NH농협은행·신용보증기금과 협약을 맺고 사회적기업에 대한 금융지원에 나선다고 8일 밝혔다.

지원 대상은 도내에 사업장을 둔 사회적기업 또는 예비사회적기업이다.

자금 한도는 모두 16억원으로, 업체당 최고 1억원까지 대출이 가능하다.

대출·이자 지원기간은 사회적기업은 3년, 예비사회적기업은 2년이다.

충북도는 대출금리 중 2.5%를 지원하고, NH농협은행은 최대 0.6%까지 자체금리를 할인해 자금을 대출한다.

신용보증기금은 대출자금에 대한 전액보증과 0.5% 보증료의 보증우대 혜택을 받을 수 있다.

자금 신청은 오는 9일부터 자금 소진 때까지 받는다.

신용보증기금 대전충청영업본부로 신청하면 된다.

뉴스1 <뉴스커넥트>를 통해 제공받은 컨텐츠로 작성되었습니다.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