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뉴스
울주군, 지역 최초 민주시민교육 '차이나는 시민클래스' 개강
'차이나는 시민클래스' 개강 모습.(울주군 제공) © 뉴스1


(울산=뉴스1) 조민주 기자 = 울산 울주군은 3일 군청 1층 문수홀에서 '차이나는 시민클래스' 교육과정 개강식을 개최했다.

차이나는 시민클래스는 민주주의 가치를 존중하고 서로 소통, 협력할 수 있는 시민역량을 높이기 위한 교육과정으로 3일부터 5월8일까지 매주 수요일 오후 2시부터 군청 문수홀에서 총 6회 진행된다.

교육 내용은 Δ당당한 시민이 되는 민주주의 입문하기(천호선 노무현시민학교장) Δ시민의 힘을 키우는 토론법 워크숍(케빈리 한국디베이트코치협회 회장) Δ시민이 움직이는 우리동네 공동체와 행복의 함수(김찬호 서울시대한교육센터 전문연구위원) Δ글로벌 시민 한 발 먼저 세상과 커뮤니케이션 하기(김학재 수원지기학교 이사장) Δ시민의 힘을 키우는 말하기 & 글쓰기 특강(강원국 대통령의 글쓰기 저자) Δ우리가 만드는 평화 & 통일이 이뤄지는 기적(김진향 개성공업지구지원재단 이사장) 등이다.

이선호 울주군수는 "주민들의 시민역량을 높이는 일이 지역경쟁력을 강화하는 첫 걸음인 만큼 유익하고 내실있게 운영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뉴스1 <뉴스커넥트>를 통해 제공받은 컨텐츠로 작성되었습니다.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