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뉴스
경기도, 시흥 등 7개시 개발제한구역 관리 우수지자체 선정
경기도청사 © 뉴스1


(경기=뉴스1) 진현권 기자 = 경기도는 지난해 시군별 개발제한구역 관리실태 우수 지자체로 시흥시 등 7개시를 선정했다고 4일 밝혔다.

시흥시는 대상, 하남·화성시는 최우수상, 부천·성남·광명·광주시는 우수상, 의왕·안산·수원·구리·의정부시는 장려상을 받았다.

시흥시는 개발제한구역 내 농막설치 규정 제정, 위법건축물 행정처리 업무지원시스템 구축사업, 개발제한구역 시민체험단 운영 등 다양한 사업과 법령 개정안을 발굴하고, 불법행위에 대한 철저한 사후관리로 최고점을 받았다.

최우수기관으로 선정된 하남시는 위반행위자 고발 48건, 체납건에 대한 이행강제금 징수 215건, 재산압류 156건 등 엄정한 행정절차를 이행한 공로를 인정받았다.

화성시는 개발제한구역 내 성토 등 행위신고 처리기준 마련, 개발제한구역 현황조사와 주민지원사업 발굴 연구용역, 주민지원사업 국고집행 100% 등을 추진해 최우수상을 받았다.

대상기관인 시흥시는 3000만원, 최우수기관은 각각 2000만원, 우수기관은 각각 1000만원, 장려기관은 각각 800만원의 사업비와 상장을 받게 된다.

도는 이번 평가결과에서 나타난 우수사례 등을 개발제한구역이 있는 21개 시·군에 전파할 예정이다.

뉴스1 <뉴스커넥트>를 통해 제공받은 컨텐츠로 작성되었습니다.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