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뉴스
경남 혁신도시의 또 다른 이름 '경남다온시티'
경남혁신도시 전경© 뉴스1


(부산ㆍ경남=뉴스1) 이경구 기자 = 경남도는 경남혁신도시 애칭을 '경남다온시티'로 선정했다.

도는 부르기 쉽고 친근감을 주며 지역상생발전을 상징할 수 있는 경남혁신도시 애칭 공모 결과 '경남다온시티'가 최종 선정됐다고 29일 밝혔다.

애칭 공모에는 300여명의 도민이 참여해 마지막까지 경남다온시티, 경남르네시티, 새빛도시가 경합을 벌였다.

경남다온시티는 '좋은 일들과 행운이 다 들어온다'는 뜻이다.

제안자인 A씨는 "경남에 혁신도시가 생긴 것을 계기로 좋은 일들이 넘쳐나는 행복하고 부강한 경남이 되길 바라는 도민의 염원을 담았다"고 말했다.

도 관계자는 "경남다온시티는 신지역 성장거점으로 도약하는 경남혁신도시의 이미지와도 잘 어울리는 애칭으로 향후 경남혁신도시의 이미지 제고는 물론 고유 브랜드 활용으로 홍보효과가 클 것"이라고 말했다.

경남다온시티는 산·학·연 클러스터 기업·투자 유치 활성화, 공공기관 연계 지역 발전사업 추진, 지역인재 채용 등 '혁신도시 시즌2' 핵심사업의 성공적 추진을 위한 주요 행사에 경남혁신도시 이미지 부각을 위해 활용할 예정이다.

한편 다른 혁신도시의 경우 경북은 '경북 드림밸리', 전북은 '우리도시'를 애칭으로 사용하고 있다.

뉴스1 <뉴스커넥트>를 통해 제공받은 컨텐츠로 작성되었습니다.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